자유게시판

“에릭센, 선수 생활 지속하기 어려울 수도”

인생역전 0 28

경기 도중 의식을 잃고 쓰러진 덴마크 축구 국가대표 크리스티안 에릭센(29)에 대해 선수 생활을 지속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전망이 나왔다.

에릭센은 13일(한국시간) 덴마크 코펜하겐의 파르켄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(이하 유로2020) 덴마크-핀란드의 B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전반 42분 그라운드에 쓰러졌다.

다리가 풀리며 의식을 잃었고, 그라운드에 쓰러졌다. 의료진은 심폐소생술을 실시했고, 곧장 병원으로 이송됐다.

이후 의식을 되찾았다는 소식이 전해졌지만 세계 축구계와 팬들은 큰 충격에 빠졌다.

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, 영국 국민건강서비스(NHS)의 심장전문의 스캇 머레이 박사는 "에릭센이 다시 축구할 가능성은 낮다. 이탈리아는 선수의 심장 이상이 발견되면 출전을 금지하고 있다"고 했다.

댓글

0 갯수


 

여동생홈타이
팡팡홈타이
믿어봐요홈타이
아이돌홈타이
비키니홈타이